대전을지대병원 홍인표 교수.
대전을지대병원 홍인표 교수.

[박성원 기자] 수십 년간 국내외에서 구순구개열(언청이) 어린이 환자들을 무료로 치료해온 대전을지대학교병원 성형외과 홍인표 교수가 사단법인 도산아카데미가 수여하는 2022 도산인상 봉사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홍 교수는 지난 1982년 공중보건의로 무의촌이었던 면 소재지에서 근무하며 구순구개열 환자를 처음 접한 뒤 평생 이를 치료하기 위해 매진해왔다. 이후 1986년부터 약 3천여 명의 어린이들에게 무료로 재건성형수술을 집도했다.

국내 구순구개열 환자가 급감하자 홍 교수는 2004년부터 중국, 몽골, 라오스, 베트남 등 4개국 6개 병원에서 선천성 기형 어린이들을 위해 무료로 수술을 해주었으며 해당 국가 의료진에게 자신만의 수술기법을 전수,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도 했다.

또 2017년과 2018년에는 대전을지대학교병원 의료진을 대동, 베트남에서 구순구개열 환자들에게 새로운 삶을 선물하고 최신 수술기법도 전수했다.

뿐만 아니라 홍 교수는 우즈베키스탄, 피지 등에서 의료봉사활동을 펼치고 의료용품을 전달하는 등 건강증진에 이바지했다.

홍 교수는 “성심을 바탕으로 의를 추구하고 봉사를 사명으로 생각하는 의료인으로서 도산인상 수상은 더없는 영광”이라며 “코로나19로 국내외 의료봉사가 중단돼 안타깝지만, 앞으로도 기회가 닿는 대로 지구촌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더욱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