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현 기자]대전지검은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화재 사건과 관련해 조석규 형사3부장(방·실화 전담)을 팀장으로 하고, 공공수사부 검사 등 6명을 팀원으로 하는 '현대아울렛 화재수사 지원팀'을 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화재수사 지원팀은 경찰, 노동청 등과 유기적으로 협력하여 화재원인 규명 등 화재수사가 잘 진행되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26일 오전 7시 45분께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지하주차장에서 불이 나 용역회사 직원 등 7명이 사망하고 1명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