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는 지난 21일 한남대에서 민관경학 합동으로 불법촬영카메라 점검 및 폭력예방 캠페인을 펼쳤다.

이번 점검에는 대덕경찰서, 한남대학교 학생회, 여성안전 지역연대 협력기관 등 50여 명이 함께 했으며, 점검반은 탐지장비를 이용해 한남대 내 건물 화장실의 카메라 설치여부를 확인했다.

또 학생과 시민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 탐지카드가 부착된 리플릿을 배부하며 자가 점검을 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등 예방 캠페인도 병행했다.

최충규 구청장은 “지속적인 점검을 통해 불법촬영 범죄 예방에 주력할 것이며 구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한 대덕구를 만들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