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내 어려운 취약계층 사회복지시설 방문 성금·물품 전달 -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 박한준 지원장과 직원들이 7일 대전시 동구 소재 사회복지시설인 ‘벧엘의 집’을 방문해 자율적으로 마련한 성금과 물품을 함께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 제공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 박한준 지원장과 직원들이 7일 대전시 동구 소재 사회복지시설인 ‘벧엘의 집’을 방문해 자율적으로 마련한 성금과 물품을 함께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 제공

[박길수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지원장 박한준)은 7일 추석을 맞아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나눔 행사를 펼쳤다.

이번 행사에서는 대전지원 직원들이 대전시 동구 소재 사회복지시설인 ‘벧엘의 집’을 방문해 자율적으로 마련한 성금과 물품을 함께 전달해 지역사랑의 뜻을 모았다.

박한준 대전지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에 정성으로 마련한 성금과 물품이 소외된 주위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추석을 보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관내에 도움이 필요한 사회복지시설을 찾아 나눔과 이웃사랑 실천을 계속 전개하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