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중물봉사단 수거 세척

현대제철 당진제철소가 8일 당진전통시장에 재활용 아이스팩 1700개를 전달했다. 현대제철 제공.
현대제철 당진제철소가 8일 당진전통시장에 재활용 아이스팩 1700개를 전달했다. 현대제철 제공.

[당진=최종암 기자] 현대제철 당진제철소가 8일 당진전통시장에서 재활용 아이스팩 나눔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

아이스팩은 폐기 과정 중 환경문제를 일으키는 물품이다. 최근엔 코로나19 여파로 배송물량이 늘어나는 실정이다.

재활용 아이스팩 나눔 활동은 사용 후 처리의 어려움과 전통시장 소상공인의 요청을 반영해 기획했다.

나눔식에는 현대제철 최해진 상무와 전통시장 상인회, 마중물 주부 봉사단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대제철은 이날 재활용 아이스팩 1700개를 전달했다.

아이스팩은 당진제철소 사우 배우자로 구성된 마중물 주부 봉사단이 나섰다.

이들은 주변에 버려지거나 사용하지 않는 아이스팩을 직접 수거하고 세척해 완성품을 만드는 수고를 아끼지 않았다.

소상공인에게 전달된 아이스팩은 전통시장 내 어시장과 신선도를 요구하는 식품을 판매하는 상점에 사용된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아이스팩의 재활용은 우리 주변에서 쉽게 할 수 있는 탄소중립 활동으로 자원 순환의 의미를 깨우칠 수 있는 매우 가치 있는 일”이라고 밝혔다.

현대제철은 지난해에도 당진시자원봉사센터와 협업으로 아이스팩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했다.

한편, 물로 제작된 아이스팩의 경우 분리배출이 가능하지만 젤 타입의 경우 열에 타지 않고 500년 이상 자연분해 기간이 필요해 환경오염의 원인으로 주목 받고 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