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세 개인분·사업소분으로 개편, 8월 31일까지 납부

주민세 납부 안내문
주민세 납부 안내문

대전 중구(구청장 김광신)는 8월 주민세 개인분 9만 1381건 11억 3600만 원, 주민세 사업소분 1만 2800건 17억 9000만 원을 부과하고 이달 31일까지 납부해 줄 것을 당부했다.

주민세 개인분은 과세기준일 7월 1일 현재 중구에 주소를 둔 세대주에게 1만 2500원이 부과된다.

주민세 사업소분은 지난해 지방세법 개정으로 기존 재산분과 균등분(개인사업자, 법인)이 사업소분으로 통합됐다. 전년도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액 4800만 원 이상 개인사업자는 9만 3750원을, 사업장을 둔 법인은 자본금 규모에 따라 9만 3750원에서 37만 5000원까지 차등 부과되며, 사업장 연면적이 330㎡초과 시 연면적 세액을 더해 신고 납부하여야 한다.

구는 주민세 개편에 따른 납세자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업소분 과세대상 전체에 사전납부서를 우편 발송하며, 납부서에 기재된 세액을 납부한 경우 신고·납부 한 것으로 인정하는 등 납세자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김광신 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주민 복지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소중히 사용되는 주민세를 기한 내 납부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주민세는 전국 모든 은행 또는 우체국에 방문 납부하거나 위택스(www.wetax.go.kr)·ARS(042-720-9000)·가상계좌 이체, 은행 CD/ATM기에서 신용카드 등으로 납부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중구청 세무과(☎042-606-6340)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