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지력과 제동력을 극대화한 프리미엄 타이어 ‘엔페라 스포츠’ 장착 

[박길수 기자]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독일의 프리미엄 카메이커 ‘BMW’의 ‘2 Series Active Tourer’ 2세대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2 Series Active Tourer(2 시리즈 액티브 투어러)’는 BMW 최초의 전륜 구동 미니밴으로 스포티한 컨셉으로 디자인되었다. 핸들링, 엔진 및 변속기 성능이 우수하며 뛰어난 가속력을 발휘하는 차량이다.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되는 넥센타이어의 ‘엔페라 스포츠’ 는 유럽형 프리미엄 스포츠 타이어로 3+1의 와이드 그루브를 통해 우수한 배수 성능을 제공하고 고속 주행에 적합한 비대칭패턴이 특징으로 빗길과 마른 노면에서 뛰어난 성능을 보여주는 제품이다.

여기에, 패턴 설계 최적화를 통해 고속주행 안정성과 핸들링 성능을 대폭 업그레이드 했으며 신규 컴파운드 적용으로 접지력과 제동력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엔페라 스포츠’는 독일의 ‘아우토빌트’, ‘ADAC 모터벨트’를 비롯해 ‘아체에 렌크라트’등 유럽의 유력 자동차 전문지가 실시한 여름용 타이어 테스트에서 ‘강력추천’, ‘구매 추천’ 평가를 받으며 제품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넥센타이어는 “지속적인 연구 개발을 통한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프리미엄 자동차 제조사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확대해 나가며 유럽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