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약, 래프팅 등 무료체험교실 운영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교실(래프팅). 당진시 제공.
해양레저스포츠 체험 교실(래프팅). 당진시 제공.

[당진=최종암 기자] 당진시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왜목마을 해양레포츠로 위로한다.

시는 왜목마을에 세일링 요트와 카약, 서프보드, 딩기요트, 래프팅 등 총 5개 해양체험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오는 23일부터 내달 7일까지 시민과 관광객을 맞는다.

요트 아카데미와 일반종목 체험으로 나눠 진행하는 이번 체험교실은 전문가의 지도하에 현장 체험은 물론 응급처치법과 수상 안전교육도 할 예정이다.

이달 18일부터 사전 예약을 받고 있다.

요트 종목은 온라인 예약만 가능하고 그 외 종목은 세한대학교 산학협력단 이메일 또는 우편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초등학교 4학년 이상 당진시민은 물론 당진을 방문한 관광객 모두가 아름다운 왜목마을 바다에서 해양 레저스포츠를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이 더위로 지친 시민들에게 시원한 바다에서 휴식과 힐링을 선사하고 안전사고 예방 및 대처 능력 함양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체험 행사를 통해 왜목마을과 해양 레포츠를 안전하고 쉽게 접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