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학·연 협력 활성화 및 취업 준비생 지역 기업 우선 채용 위한 업무협약
기술사업화 분야 연계 등 상호 협력 약속

대전상공회의소 정태희 회장(좌측)과 대전보건대학교 이병기 총장(우측)이 11일 ‘산·학 상생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상공회의소 정태희 회장(좌측)과 대전보건대학교 이병기 총장(우측)이 11일 ‘산·학 상생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성원 기자] 대전상공회의소와 대전보건대학교가 11일 오전분, 대전보건대학교 대학본부 2층 대회의실에서 양측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 상생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양 기관은 ▲산·학·연 협력 및 기술사업화분야 사업 연계 ▲재학생 및 미취업 졸업생의 지역사회 진출 지원 ▲회원사 수요 맞춤형 실무 및 직무교육, 컨설팅 등에 대해 협력키로 했다.

대전상의 정태희 회장은 인사말에서 “대전보건대학교는 지역 최대 규모의 보건과학기술인재 양성 대학으로 우리 사회에 기여한 바가 매우 크다”면서 “최근에는 4차 산업혁명 기술과의 융복합 교육과정 운영을 통해, 산업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를 적기에 배출함으로써 지역 기업의 구인난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병기 총장은 “대전보건대학교는 전통적으로 보건·의료·헬스케어 학문 분야에 최대 강점이 있었지만 이제는 산업 패러다임의 변화에 맞춰 모든 교육 과정에 ICT와 3D 스캐닝, 증강현실 등 최신 기술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 산업에 필요한 직무 중심의 고도화된 교육과정을 편성해 인재 양성의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대전상의 정태희 회장을 비롯한 정호영 사무국장, 권용대 경영지원실장, 이상선 기업지원실장이 참석했으며 대전보건대학교는 이병기 총장을 비롯한 이정화 부총장, 백승선 학생취업처장, 김정숙 산업협력단장, 이중원 HRD사업단장 등이 자리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