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계 현장 목소리 경청 및 상생·협력관계 다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 박한준 지원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 박한준 지원장

[박길수 기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지원장 박한준)은 지난 1일 신임 지원장 부임 후 관내(대전·충청·세종) 의약단체장과 현장소통을 위한 발 빠른 행보를 하고 있다.

대전지원은 지난 11일 대전시의사회장과의 간담회를 시작으로, 27일까지 총 16개 의약단체장을 직접 만나 현장의 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힘든 시국임에도 불구하고 의료계 주요 현안에 대해 현장에서 의견을 공유하고 상생·협력 관계를 다짐하며, 국민 건강과 지역의료 활성화를 위해 함께 노력할 것임을 약속했다.

박한준 대전지원장은 “대전·충청·세종 내 주민의 건강증진을 최우선 목표로 삼고, 앞으로도 다양한 의료계 현안을 함께 고민하며 국민과 의료기관 모두에게 신뢰받는 기관이 되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