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부교육청 도입 '여성 재택숙직제' 찬반 왜?
대전동부교육청 도입 '여성 재택숙직제' 찬반 왜?
  • 정인선 기자
  • 승인 2021.01.18 18:13
  • 댓글 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각서 "형평성 어긋나" 비판…지원청 "제도 개선 위한 첫발, 내부 불만 없어"
대전시교육청 내부서도 의견 분분 "안타깝다. 아쉬운 제도"

청와대 국민청원 갈무리. 

대전동부교육지원청이 전격 도입한 '여성 재택숙직제'를 두고 엇갈린 반응이 나오고 있다. 일각에서는 '여성 공무원 비율이 나날이 높아지는 만큼,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입장인 반면, 교육행정기관 측은 양성평등 실현을 위해 첫발을 내딘 자체가 고무적이라는 평가다.

앞서 지난 15일 대전동부교육지원청은 이달부터 일·가정 양립과 양성평등 실현을 위해 여성 재택숙직제를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여성 재택숙직제는 주 2회(평일) 2인 1조로 오후 9시 10분까지 근무하면서 화재 예방 등 청사 관리와 학교 연락 등 보안점검을 하고, 퇴근 이후부터는 경비업체가 경비를 맡는 제도다. 경비업체와 비상 연락망을 유지하면서 재택 업무를 하기 때문에 '재택 숙직'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현재 대전동부교육지원청에는 남직원 32명, 여직원 62명 등 총 94명이 근무 중이다. 기존의 경우, 남직원은 한 달에 1번(1년에 12회) 숙직하고 여직원은 2인 1조로 연 4회 토·일요일 일직(낮 당직)을 해왔다. 

동부지원청은 여성 공무원에 비해 숙직을 전담하는 남성 공무원이 적은 만큼, 남녀 간 일·숙직 근무 격차와 피로감 해소 등을 위해 지난해 8월 직원 설문조사 등을 거쳐 이 제도를 전면 도입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청와대 국민청원과 토론방에 반대글이 올라오면서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국민청원에 글쓴이는 '여성 재택숙직제 반대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여성의 안전보다는 편의를 위해 만들었다고 본다"며 "남녀 모두 재택 숙직제도를 하던지, 아니면 남녀 모두 근무지에서 직접 숙직을 하는 것이 맞다"고 설명했다. 또 "이 제도는 경비업체에서 경비를 맡기고 재택숙직을 하는 것인데, 숙직할 때마다 경비업체를 부른다면 혈세 낭비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다른 글쓴이 B씨도 청와대 홈페이지 '토론방'에 '여성재택숙직제도 맞는건가요? 양성평등을 주장하는 대한민국맞나요?'라는 글을 올리고 "여성과 남성의 대우를 차별 없이 대하자는 취지가 이렇게 변질이 되는지 참 안타깝다"며 "담당자분께서는 사태의 심각성을 인지해달라"고 호소했다. 

이에 대해 동부지원청은 직원 여론조사 결과 과반수가 제도 개선에 찬성했고, 일부 타지역 기관에서도 추진하고 있는 만큼 정당성을 확보한 정책이라고 설명했다. 한 관계자는 "점차 제도를 보완하고 개선할 방침"이라며 "아직 과도기 단계에 머물러있다. 추후 여건이 마련된다면, 남직원을 대상으로도 재택숙직제를 시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다른 관계자는 "제도 도입으로 남직원 숙직은 기존 1년 12회에서 8회로 줄어든다. 또 여직원은 재택 숙직을 하는 대신 다음날 출근해야 한다"며 "동부지원청 내부적으로 이 제도에 불만인 직원은 없다"고 설명했다. 또 예산 낭비가 초래될 것이라는 일부 주장에 대해서는 "재택 숙직제 도입으로 여직원의 주말 일직 근무 인원수를 2인에서 1인으로 줄였기 때문에, 오히려 연 520만 원의 예산이 절감된다"며 "호신용품 구입 등에 예산 23만 원이 소요됐을 뿐"이라고 반박했다. 

여성 재택숙직제를 두고 논란이 이어지자 일부 행정기관에서는 '안타깝다'는 반응이다.

대전시교육청 노조 관계자는 "양성평등 실현을 위한 한 과정으로 보면 좋을 텐데, 불필요한 논란이 생긴 것이 안타깝다"며 "하지만 이런 제도를 최초로 시도했다는 거 자체가 행정기관으로서는 고무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밤 9시 10분까지 근무하고 재택근무를 하는 부분은 교육청 내부에서도 의견이 분분한 게 사실"이라며 "당직제도의 실효성과 목적성을 따져 봤을 때, 더 구체적인 고민이 필요해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편, 대전 자치구 가운데 서구와 유성구가 여성 숙직제도를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 한 구청 관계자는 "서구와 유성구는 남녀 모두 동일하게 숙직하고 있다"며 "여성 숙직 시 청원경찰도 함께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의공정 2021-01-20 17:09:56
남성 재택 병역제도, 재택 예비군 제도, 재택 민방위 제도 도입하세요. 비용절감됩니다.

Asdf 2021-01-19 16:59:34
일직인원수를 줄여 520만원 예산절감?
1년간 1인 일직수당 하루 6만원으로 계산하면 대충 520만원 나오는건 맞는데 그럼 경비업체는 무급으로 자원봉사라도 하는거임?
도대체 어떻게 된 계산인건지 알고싶네

9시10분까지 근무하고 퇴근하여 재택근무를 하는 부분은 내부에서 의견이 분분한데 내부의 직원들은 불만이 없다? 어디 시위같은거라도 해야 불만이라고 생각하는건가?

여자는 지금 재택숙직이니 뭐니 제도의 적용이 가능한데 도대체 무슨 여건때문에 남자한텐 적용이 불가능한건지? 추후 어떤 여건이 생겨야지 가능해지는거지?

이집 따뜻한 아이스아메리카노 잘하네

asd 2021-01-19 14:06:51
여직원 수가 남직원의 두배인데 '직원 과반수가 찬성했으니 정당성이 있다', '내부적인 불만은 없다' ??? 여초직장에서 저거 반대했다가 뒤에서 무슨 욕을 들을지 모르는데 남자들은 당연히 입 닫고 있겠지.... 저걸 핑계라고 대고 있냐?

ㅈㄹ 2021-01-19 14:06:45
양성평등 지랄하고 있네. 똑같은 월급받으면서 숙직하는데 여자는 집에서 쉬면서 하면 되고, 남자는 안되는데 이게 양성평등이냐

ㄷㄷㄷ 2021-01-19 12:35:47
세금이 이렇게 막 새는구나..재택숙직은 뭐냐? 피해호소인같은 ㅈ같은 단어 창조 . 대전동구교육청은 당장 그만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