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과학인과 기업인 소통공간 '어울림플라자' 문열어
대전시, 과학인과 기업인 소통공간 '어울림플라자' 문열어
  • 이미선 기자
  • 승인 2021.01.11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개소식, 유성구 탑립동 소재

대전시는 11일 과학기술인과 기업인의 협업공간인 '어울림플라자' 개소식을 가졌다.

어울림플라자는 유성구 탑립동 대전테크노파크(이하 TP) 옛 본관동에 조성됐으며, 과학기술인과 기업인의 협업을 통해 지역혁신자원을 지역산업으로 연결, 촉진하기 위한 공간이다. 

시는 대전테크노파크 본부가 선화동으로 이전한 후 생긴 지상 1~2층의 유휴공간을 17억 원의 사업비로 오픈라운지, 회의공간, 유튜버실, 비대면회의실, 교육공간, 기업 입주공간 등으로 조성했다.

앞으로 어울림플라자에서는 과학기술인과 기업인이 활발한 소통과 교류를 촉진할 수 있는 다양한 협업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기업친화적인 마인드로 코디네이터 역할을 할 수 있는 과학기술인들을 육성할 계획이다.

또 온라인플랫폼도 구축, 신 정보와 기술을 모으고, 교류할 수 있는 대전형 온오프라인 연계 협업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대전시의 풍부한 과학 인프라를 지역산업으로 연결하는 기술사업화 거점 공간으로 발전시킬 예정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단순 기술ㆍ정보 소통공간을 넘어서 지역과학기술계와 기업 간 선순환 협력구조를 만들어 지역기업 육성을 통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 공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은 허태정 대전시장, 권중순 대전시의장, 이상민 국회의원, 등 코로나 19 감영병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인원만 참석하고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