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선헌의 미소가 있는 시와 그림 - 아르페지오네 소나타(Arpeggione Sonata) D. 821
송선헌의 미소가 있는 시와 그림 - 아르페지오네 소나타(Arpeggione Sonata) D. 821
  • 송선헌
  • 승인 2021.01.11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흐르는, 2021-01, 송선헌
흐르는, 2021-01, 송선헌

정겨운 마음보다 
미운마음이 먼저 생각나는 것이 인간이고
보이지도 않는 내 마음을 다스리면 편안한 천국이라는데
그 곳은 늘 지옥에 지배당하니
어디 그게 말처럼 쉬운가?
일어나 가장 먼저 떠오르는, 
그곳이 Hell이라 난 믿는다.

또 나는 매일 잠자리에 들 때 
다시 눈이 떠지지 않기를 바랍니다. 
단명한 슈베르트는 27살부터 이렇게 괴로워했다.
1824년, D. 821는 이렇게 잉태되었다.

만약 내가 너를 연주 할 줄 안다면 
노파의 가슴처럼 축  늘어진 
거실에 박혀 있는 Cello를 품에 안을 것인데
짝사랑처럼 그저 스치기만 하는 소심男
오늘은 나의 연인 탄노이 레드가

대신하여 우아하게 활을 그을 것이며 
난 강신(降神)하듯 춤을 출 것이다.
아주 천천히, 만끽하듯이 
사랑하는 이의 심장에 묵직하게 앉도록.


송선헌(宋瑄憲) 원장

▲송선헌(치과의사·의학박사, 시인) 약력

대전 미소가있는치과® 대표원장

충남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외래교수

UCLA 치과대학 교정과 Preceptor and Research associate

대한치과 교정학회 인정의

대한치과교정학회 대전 충남지부 감사

2013년 모범 납세자 기획재정부장관상

2019년 대한민국 현대미술대전 장려상과 입상 수상

저서: 임상 치과교정학 Vol. 1(웰 출판사)

전)대전광역시 체조협회 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