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학교(총장 김희수) 국방경찰행정학부 이윤환 교수가 한국법학회 차기회장에 선출됐다.

한국법학회는 1997년에 창립돼 법학에 관한 각종 세미나와 포럼, 학술대회를 개최하는 한편 법학에 관한 전문학술지이자 한국연구재단 등재지인 ‘법학연구’를 연 4회 발행하고 있다.

이 교수는 2017년 수석부회장으로 활동하고 2018년 17대 한국법학회 회장으로 활동하게 된다.

이 교수는 그간 충청남도행정심판위원, 법원조정위원, 노동위원회공익위원, 대전광역시소청심사위원, 경찰청수사이의심의위원장 등 많은 사회활동을 펼쳐왔다.

TV프로그램 진행자, 신문사 논설위원, 칼럼위원 등 언론분야에서도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으며 건양대에서는 신문사주간, 학생생활연구소장, 경영행정대학원장, 홍보처장 등의 보직을 두루 역임하면서 교육행정 경험을 쌓은 바 있다.

이 교수는 지금까지 30여 편의 각종 논문과 10권의 저서를 발간해왔다.

특히 영주외국인의 선거권에 관해서 우리나라에서는 사실상 최초로 연구를 시작해 국회에서 외국인선거권부여에 대한 입법연구가 이뤄질 때 국회에 초청되어 주제발표를 한 바 있다. 이런 공로로 한국법학회 우수논문상, 학술공로상을 받은 바 있다.

이 교수는 “지금까지의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법학회가 지식융합시대를 선도하고, 다양한 사회문제에 대한 대안을 제시하여 국민들로부터 사랑받는 학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디트NEWS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